> 커뮤니티 > 자유게시판
 
작성일 : 18-05-15 11:40
강원랜드 채용비리 피해자 225명 구제 개시…8일 채용공고
 글쓴이 : 윤지선
조회 : 0  
총 3천189명에 응시 기회 제공…"선의 피해자 없도록 대상 확대"

(서울=연합뉴스) 김동현 기자 = 정부가 강원랜드 채용비리 피해자에 대한 구제절차를 다음 달까지 완료할 계획이다.

산업통상자원부는 2013년 강원랜드의 하이원 교육생 선발 당시 채용비리로 탈락한 피해자를 구제하기 위한 채용절차를 시작한다고 7일 밝혔다.

강원랜드는 오는 8일 채용공고를 하고 다음달(6월) 말까지 피해자 채용을 마칠 계획이다.

2013년 채용에 응시한 5천268명 중 부정행위를 하거나 중복으로 지원한 응시자, 인·적성시험 미달자 등을 제외한 3천198명에게 응시 기회를 제공한다.

당초 산업부는 채용비리 때문에 서류와 1차 면접에서 탈락했지만 채용비리가 최종 탈락의 결정적 원인이었는지가 명확하지 않은 피해자 796명에만 별도의 응시 기회를 제공한다고 밝힌 바 있다.

<script> googletag.cmd.push(function() { googletag.display('div-gpt-ad-1487145749501-0'); } );

그러나 최대한 선의의 피해자가 생기지 않도록 응시 기회 제공 대상을 확대했다고 설명했다.

채용 예정 인원은 부정합격으로 퇴출당한 인원과 같은 225명이다.

2013년 워터월드 수질·환경 분야 경력직 1명의 경우 채용기준을 충족하는 응시자가 없어 구제하지 않기로 했다.

강원랜드는 부정 합격자 퇴출이 추가로 이뤄질 경우 차점자 순으로 충원하기 위해 225명 외에 예비합격자를 둘 계획이다.

산업부는 "피해자 구제가 늦어질 경우 억울한 피해자를 구제하려는 정부의 개혁 의지가 퇴색될 우려가 있고 강원랜드 운영 정상화에 도움되지 않는다는 판단에 따라 채용시험에 속도를 내기로 했다"고 설명했다.

강원랜드
강원랜드[연합뉴스TV 제공]

bluekey@yna.co.kr

강남유흥
444698
대한민국 최고 유흥 강남유흥, 강남스타일과 친구 강남유흥.